김재중 만우절 거짓말, NHK도 낚았다
2020-04-02 09:24

그룹 JYJ 김재중이 장난삼아 던진 ‘코로나 감염’ 만우절 농담에 일본 공영방송사 NHK도 낚였다.

NHK는 지난 1일 코로나에 감염됐다며 김재중이 SNS에 글을 올린 직후 뉴스에서 “본 방송사에 출연하기도 했던 한류스타 김재중이 코로나 바이러스에 감염됐다”고 전했다.

김재중 <사진=김재중 인스타그램>

불과 1시간 뒤 김재중이 만우절 농담이었다는 사실을 털어놓자 NHK는 부랴부랴 인터넷판 기사를 삭제했다. 준비 중이던 한류 연예인 코로나 관련 기획도 취소했다.

김재중은 지난 1일 인스타그램에 코로나19 바이러스에 감염됐다는 글을 올렸다. 이후 이슈가 되자 1시간 뒤 “만우절 농담으로는 상당히 지나친 글을 올렸다”고 사과했다.

다만 이후 비난 여론이 확산되고 처벌을 요구하는 국민청원까지 올라왔다. 김재중은 재차 사과문을 올리고 “부주의한 처신 죄송하다. 처벌도 달게 받겠다”고 고개를 숙였다.

이윤서 기자 lys@sputnik.kr 

인기기사
추천기사
회사소개 | 윤리강령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서울시 서대문구 신촌로 25 상록빌딩 4084
대표전화: 02-3144-0426
제호: 스푸트니크
등록번호: 서울 아 52776
발행일: 2019-12-31 | 등록일: 2019-12-30
청소년보호책임자: 임주환 | 발행·편집인: 김세혁
제휴문의: starzooboo@sputnik.kr
copyrightⓒ2019 sputnik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