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노의 질주8'서 구출된 아기, 9편에 등장
2020-07-07 08:42

영화 ‘분노의 질주8’에서 빈 디젤의 아들로 등장했던 아기가 시리즈 최신작 ‘분노의 질주:더 얼티메이트’에도 등장한다.

할리우드리포터는 6일 기사를 통해 ‘분노의 질주:더 익스트림’(2017)에 잠깐 등장했던 도미닉(빈 디젤)과 엘레나(엘사 파타키)의 아기 브라이언이 후속작인 ‘분노의 질주:더 얼티메이트’(2021)에도 출연한다고 전했다.

극중 데커드 쇼가 구해주는 브라이언 <사진=영화 '분노의 질주:더 익스트림' 스틸>

브라이언은 ‘분노의 질주:더 익스트림’에서 엘사 파타키가 사망하면서 도미닉과 레티(미셸 로드리게즈)에게 맡겼다. 위험천만한 비행기 속에서 데커드 쇼(제이슨 스타뎀)가 구해주는 장면이 팬들에 유명하다.

아기의 이름 브라이언은 8편을 연출한 게리 그레이가 지었다. 브라이언은 이 시리즈 7편 촬영 중 불의의 사고로 사망한 폴 워커의 극중 이름이다. 이 아기는 도미닉이 레티가 죽은 줄 알고 교제한 엘레나와 사이에 태어났다. 엘레나는 레티가 돌아오자 도미닉을 양보하고 떠났다.

한편 시리즈 최신작 ‘분노의 질주:더 얼티메이텀’은 지난 1월 31일 예고편 공개 하루 만에 5억 조회수를 돌파했다. ‘분노의 질주:도쿄 드리프트’의 주인공 숀(루카스 블랙)이 합류했고, 7편에서 죽은 줄 알았던 한(성 강)이 되돌아온다. 지난 5월 개봉이 예정됐던 이 영화는 코로나 여파로 내년 선보일 예정이다.

서지우 기자 zeewoo@sputnik.kr 

인기기사
추천기사
회사소개 | 윤리강령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서울시 서대문구 신촌로 25 상록빌딩 4084
대표전화: 02-3144-0426
제호: 스푸트니크
등록번호: 서울 아 52776
발행일: 2019-12-31 | 등록일: 2019-12-30
청소년보호책임자: 임주환 | 발행·편집인: 김세혁
제휴문의: starzooboo@sputnik.kr
copyrightⓒ2019 sputnik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