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봉 30주년 '델마와 루이스', 뮤지컬 나온다
2021-06-26 09:15

리들리 스콧(84) 감독의 1991년 영화 ‘델마와 루이스’가 뮤지컬로 재탄생한다.

영화 ‘델마와 루이스’의 각본가 캘리 쿠리(64)는 23일 할리우드리포터와 인터뷰에서 동명 브로드웨이 뮤지컬이 현재 제작 초기단계라고 전했다.

‘델마와 루이스’ 개봉 30주년을 맞아 최근 배우 수잔 서랜든(75), 지나 데이비스(65)와 기념식을 가진 캘리 쿠리는 뮤지컬이 영화와는 사뭇 다른 내용을 다룬다고 설명했다.

뮤지컬로 재탄생하는 영화 '델마와 루이스' <사진=영화 '델마와 루이스' 포스터>

그는 “자세한 내용은 밝힐 수 없지만 브로드웨이 뮤지컬은 원작 영화와는 다른 이야기를 그린다”며 “친한 친구 두 명이 해방감을 느끼기 위해 자동차 여행을 떠나는 큰 줄기는 같지만 내용은 영화와 별개”라고 언급했다.

캘리 쿠리에 따르면 뮤지컬 버전은 연극 감독 트립 컬만이 제작을 총지휘한다. 극작가 핼리 페이퍼(36)도 합류했다. 미국 인디 싱어송라이터 네코 케이스(50)의 음악이 극중에 사용될 예정이다.

1990년대를 대표하는 로드무비 ‘델마와 루이스’는 자동차 여행 중 뜻밖에 범죄에 휘말린 여성 2명의 아찔한 도피행각을 그렸다. 평범한 주부의 자아찾기를 색다른 시각에서 그려 호평을 받았다. 브래드 피트(57)의 출세작이기도 하다. 하비 케이틀(82)과 마이클 매드슨(64) 등 연기파가 출연했다.

'델마와 루이스'로 출세한 브래드 피트 <사진=영화 '델마와 루이스' 스틸>

뮤지컬 ‘델마와 루이스’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들은 향후 공개될 전망이다.

서지우 기자 zeewoo@sputnik.kr 

⇨스푸트니크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스푸트니크 유튜브 채널 바로가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회사소개 | 윤리강령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서울시 서대문구 신촌로 25 상록빌딩 4084
대표전화: 02-3144-0426
제호: 스푸트니크
등록번호: 서울 아 52776
발행일: 2019-12-31 | 등록일: 2019-12-30
청소년보호책임자: 임주환 | 발행·편집인: 김세혁
제휴문의: starzooboo@sputnik.kr
copyrightⓒ2019 sputnik all rights reserved